범어사 로고




Home >> 참여마당 >> 언론보도
Untitled Document
제목 자비나눔과 함께 한 범어사 개산대재-BBS뉴스
이름 운영자 작성일 2016-10-19 / 조회수 2913

자비나눔과 함께 한 범어사 개산대재

박영록 기자 | 승인 2016.10.17 14:12

          

  
금정총림 범어사가 창건 1338주년을 기념하는 개산대재를 회향했습니다.

올해는 방장 지유스님의 법보시와 자비나눔 실천으로, 개산의 의미를 되새겼습니다.

박영록기자가 보도합니다.

 

 

선찰대본산 금정총림 범어사가 지난 15일 창건 1338주년 개산대재를 회향했습니다.
금정총림 범어사 개산대재 다례재 모습.


신라시대 의상대사에 의해 창건된 선찰대본산 금정총림 부산 범어사입니다.

범어사가 올해 창건 1338주년을 맞아, 지난 13일부터 15일까지 경내 일원에서 개산대재를 봉행했습니다.

금정총림 방장 지유스님이 '함허 득통 선사 금강경 서문'을 선설하고 있는 모습.

[인서트/지유스님/금정총림 방장]
'범어'라고 하는 것은 '우리 마음의 성찰이요, 고기에 비유했고'. '그 빛이 물들지 않고, 오염되지 않는다'는 그것에 비유한 것이 범어사입니다. 이것이 범어사 역사의 유래입니다.

특히, 올해 범어사 개산대재는 법보시와 자비나눔 실천이 특징입니다.

부처님의 가르침을 전하는 법보시는 금정총림 방장 지유스님이 직접 나섰습니다.


금정총림 방장 지유스님의 '함허 득통 선사 금강경 서문' 선설 모습.

지유스님은 개산대재 3일 동안 대선사의 안목으로 ‘함허 득통 선사의 금강경 서문’에 대해 선설했습니다.

범어사 개산대재때 방장 스님이 사부대중을 상대로 선설을 펼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금정총림 범어사 주지 경선스님.

[인서트/경선스님/금정총림 범어사 주지]
'함허 득통 선사 금강경 서문'입니다. 그것을 '방장스님이 특강으로 해서, 다른 행사 다 생략하고, 특강으로 해서 3일 동안 서문을 강의하는 것이 어떻겠습니까', 이렇게 해서 이번에 다른 행사 다 그만두고, '함허 득통 선사 서문 강설'을 했습니다.


범어사, 자비나눔의 쌀 전달식 모습.

또한, 범어사는 개산대재 기간 20kg들이 쌀 100포를 인근 복지기관들에 전달하며 자비나눔도 실천했습니다.

올해 범어사는 개산대재와 관련해 일체의 공양물이나 행사 참가비를 받지 않고, 경건하면서도 누구나 참여해 창건의 의미를 되새기도록 했습니다.


BBS뉴스 박영록입니다.


박영록 기자  pyl1997@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이전글 :   범어사 정진으로 개산의미 더해 - BTN불교TV
다음글 :   “금정산 덮은 문화의 향기”-불교신문
Untitled Document
게시물 수 : 107  
번호 제목 이름 작성일 조회수
87 범어사 자비의 김장나눔 - 불교신문  범어사 18.12.10 3,013
86 범어사 1340주년 개산대재 - 불교신문  범어사 18.10.23 2,858
85 부산불교총연합신도회 박수관 회장 취임  범어사 18.07.16 3,528
84 범어사에서 ‘삼국유사 진본을 만나다’ - BTN뉴스  범어사 18.07.09 3,022
83 금정총림 방장 지유 스님 하안거 결제 법어-법보신문  범어사 18.06.11 3,380
82 범어사금정불교대학 2018학년도 신입생 입학식 - 불교신문  범어사 18.03.06 4,535
81 범어사, 사회복지사업 확대…시민 곁으로 한걸음 더 - 국제신문  범어사 18.02.27 3,549
80 금정불교대학, 시민 곁으로 더 가까이 - 부산일보  범어사 18.02.27 3,348
79 “교리만 배운다는 착각은 이제 그만!” - 현대불교  범어사 18.02.12 3,388
78 부산불교 구심점 회복…밝은 미래 열었다 - 불교신문  범어사 18.02.05 4,958
[1][2]3[4][5][6][7][8][9][10]  
 
 



부산광역시 금정구 범어사로 250 금정산 범어사 (청룡동 546)
종 무 소  051-508-3122 | 팩스 051-508-3229 | 원주실 051-508-3636 | 템플스테이 051-508-5726 | 성보박물관 051-508-6139
불교대학 051-866-7277 | 선문화교육관 051-508-0102
COPYRIGHT(C) 2008 BY BEOMEOS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