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어사 로고




Home >> 참여마당 >> 언론보도
Untitled Document
제목 범어사 소장 ‘삼국유사’ 국보 승격…제306-4호 - 불교신문
이름 범어사 작성일 2020-08-31 / 조회수 5428

범어사 소장 ‘삼국유사’ 국보 승격…제306-4호
  •  유지호 부산울산지사장
  •  승인 2020.08.28 09:13
  •  


금정총림 범어사(주지 경선스님) 소장 보물 제419-3호 ‘삼국유사 권4~5’가 국보 제306-4호로 승격됐다.

8월27일 보물에서 국보로 승격된 ‘삼국유사 권4~5’는 1394년 처음 판간된 후 현존하는 삼국유사 판본 중 인출(印出·찍어서 간행함) 시기가 가장 빠르다.

삼국유사는 고려 후기 일연(一然, 1206~1289)스님이 편찬한 5권 9편목 144항목 구성의 역사서이다. 고조선부터 후삼국의 역사·문화에 대한 설화 등을 종합한 역사서로 고대사회의 역사와 문화, 종교, 지리, 언어, 불교미술 등 다양한 영역의 정보를 담고 있다. ‘삼국유사 권4~5’는 범어사 초대 주지를 역임한 오성월(吳惺月, 1865∼1943) 스님의 옛 소장본으로 1907년 범어사에 기증된 것으로 전해진다.

‘삼국유사 권4~5’는 '삼국유사' 전체 내용 중 5~9편목인 의해(義解), 신주(神呪), 감통(感通), 피은(避隱), 효선(孝善)을 총 1책으로 묶은 것이다. 신라 고승들의 행적, 부처와의 영적 감응을 이룬 일반 신도들의 영이 등을 다룬 설화, 뛰어난 효행 및 선행의 미담 등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삼국유사 권4~5’는 조선 태조 3년(1394년) 경주(慶州)에서 만들어진 목판을 찍어 만든 조선 초기본으로 보존 상태가 우수하다. 이는 범어사 소장 ‘삼국유사’를 통해 임신본의 오탈자 및 오류를 교정, 보완이 가능하며, 나아가 조선초기의 ‘삼국유사’ 목판 복원을 할 수 있는 핵심적인 원천자료라는 점에서 역사문화적인 측면과 서지적인 영역에서 자료적 가치가 높다.

범어사는 ‘한국의 반만년 역사와 민족 국가의 시작을 기록한 위대한 기록유산으로 삼국유사에 대한 가치를 재고하기 위해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국제목록 및 아시아 태평양 지역 목록 등재 추진 중으로 대국민적인 인지도 제고와 국제적 가치를 인정받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

앞으로도 범어사에서는 소장 유물의 보존과 관리에 힘쓰고자 하며, 나아가 신축 예정인 박물관에서의 활발한 전시, 연구, 교육을 통해 우리 유산의 가치를 알리는 역할을 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삼국유사 권4~5’는 1999년 11월 부산광역시 유형문화재 제31호로 지정, 2002년 10월 보물 제419-3호로 승격, 2020년 8월25일 국보로 승격됐다.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이전글 :   총무원장 원행스님, 동화사 · 쌍계사 · 범어사 주지 임명-불교신문
다음글 :   가장 먼저 인쇄 된 범어사 ‘삼국유사’, 국보 지정서 전달-현대불교신문
Untitled Document
게시물 수 : 109  
번호 제목 이름 작성일 조회수
49 범어사, 심검당 상량식 봉행-현대불교  범어사 17.03.07 3,356
48 금정총림 범어사, '심검당' 상량식 봉행-불교신문  범어사 17.03.07 3,164
47 <지금 여기 우리 스님> 범어사 주지 경선스님-불교TV  범어사 17.03.06 3,463
46 금정총림 범어사, 성역화 불사 기금 1억원 쾌척-불교신문  범어사 17.02.24 2,993
45 금정총림 범어사, 역사문화 조성 불사 동참-BBS  범어사 17.02.22 2,656
44 선(禪)과 사찰을 체험하는 공간, 문화콘텐츠로 자리잡을 것-국제신문  범어사 17.02.20 3,373
43 분별 집착 끊어내면 모두가 불성이라-불교신문  범어사 17.02.13 3,093
42 멈추지 말고 끝없이 정진하라-불교신문  범어사 17.02.11 2,604
41 범어사 선문화교육관 '선불교 대중화' 이끈다-불교방송  범어사 17.02.06 2,672
40 범어사, 선(禪)문화 위한 대작불사 첫 발-불교신문  범어사 17.02.06 2,721
[1][2][3][4][5][6]7[8][9][10]  
 
 



부산광역시 금정구 범어사로 250 금정산 범어사 (청룡동 546)
종 무 소  051-508-3122 | 팩스 051-508-3229 | 원주실 051-508-3636 | 템플스테이 051-508-5726 | 성보박물관 051-508-6139
불교대학 051-866-7277 | 선문화교육관 051-508-0102
COPYRIGHT(C) 2008 BY BEOMEOS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