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어사 로고




Home >> 참여마당 >> 언론보도
Untitled Document
제목 범어사, 천일화엄대법회의 첫 법석을 열다-불교신문
이름 범어사 작성일 2016-11-30 / 조회수 5188


범어사, 천일화엄대법회의 첫 법석을 열다

기사승인 2016.11.30  15:57:36        


- 제1선지식 무비스님의 대방광불화엄경

금정총림 범어가(주지 경선스님)는 11월29일 경내 보제루에서 53선지식 화엄대법회의 첫 번째 법석을 열었다.

금정총림 범어가(주지 경선스님)는 11월29일 경내 보제루에서 53선지식 화엄대법회의 첫 번째 법석을 열었다. 11월1일부터 열린 릴레이 화엄특강으로 대중들의 관심이 고조된 가운데 범어사 교수사이자 전 조계종교육원장 무비스님이 첫 번째 법석에 올랐다.

사부대중 600여 명이 모인 가운데 무비스님은 대방광불화엄경 강설 제1권의 서문을 봉독하며 법문을 이어갔다. 스님은 “이렇게 여법한 법석에서 화엄경을 배울 수 있는 것은 큰 인연”이라며 “화엄경은 우리들 자신이자 세상 그 자체이니 지극하고 간절한 마음으로 법회에 임하면 깨달음에 눈뜰 것”이라고 말했다.

무비스님은 대방광불화엄경 강설 제1권의 서문을 봉독하며 법문을 이어갔다.

이어 무비스님은 ‘대방광불화엄경’의 일곱 글자를 한자 한자 짚으며 “대방광불화엄경의 ‘대’는 모든 존재가 크고 위대함이요, ‘방’ 천지만물이 모두 방정하며 여법하고 ‘광’ 모든 존재는 끝을 알 수 없이 넓으며 ‘불’ 마음과 부처와 중생은 차별 없이 같다는 것이다. 또한 ‘화’는 모든 존재는 꽃과 같이 향기롭고 아름다우며 ‘엄’ 존재의 실상을 장엄으로 보고 ‘경’ 삼라만상 산천초목이 모두 진지를 담은 설법을 펼치니 귀 기울여야 한다는 뜻”이라며 한자 한자에 담긴 오묘한 뜻을 알아차려야 한다고 설했다.

한편 범어사는 법회에 동참한 불자들에게 무료로 대방광불화엄경 사경집을 배포했으며 불자들의 화엄공부를 독려하기 위해 무비스님은 저서 대방광불화엄경 강설 1권을 법보시 했다.

오는 12월29일(음12.1)에는 범어사, 통도사, 해인사, 은해사 등에서 강주를 역임한 대강백 각성스님을 모시고 두 번째 화엄법석을 연다.


송정은 기자 유진상 부산지사장 kbulgyo@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이전글 :   부산 금정중 학생들, “한국불교 미래 짊어지겠다”-BBS뉴스
다음글 :   범어사, 이웃을 위한 자비의 김장 나눔-불교신문
Untitled Document
게시물 수 : 113  
번호 제목 이름 작성일 조회수
83 금정총림 방장 지유 스님 하안거 결제 법어-법보신문  범어사 18.06.11 4,266
82 범어사금정불교대학 2018학년도 신입생 입학식 - 불교신문  범어사 18.03.06 5,335
81 범어사, 사회복지사업 확대…시민 곁으로 한걸음 더 - 국제신문  범어사 18.02.27 4,137
80 금정불교대학, 시민 곁으로 더 가까이 - 부산일보  범어사 18.02.27 3,935
79 “교리만 배운다는 착각은 이제 그만!” - 현대불교  범어사 18.02.12 4,136
78 부산불교 구심점 회복…밝은 미래 열었다 - 불교신문  범어사 18.02.05 5,666
77 범어사, 안전기원 사천왕재 봉행 - 불교신문  범어사 18.02.05 3,945
76 범어사, 사천왕재 봉행 ‘안전 기원’ - 현대불교  범어사 18.02.05 3,546
75 금정총림 범어사 주지 경선 스님 - 법보신문  범어사 18.01.22 4,196
74 범어사 선문화교육관 상량, 한국불교 우수성 알린다 - BBS불교방송  범어사 18.01.05 3,405
[1][2][3]4[5][6][7][8][9][10]  
 
 



부산광역시 금정구 범어사로 250 금정산 범어사 (청룡동 546)
종 무 소  051-508-3122 | 팩스 051-508-3229 | 원주실 051-508-3636 | 템플스테이 051-508-5726 | 성보박물관 051-508-6139
불교대학 051-866-7277 | 선문화교육관 051-508-0102
COPYRIGHT(C) 2008 BY BEOMEOSA. ALL RIGHTS RESERVED